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20년05월29일fri
 
티커뉴스
OFF
뉴스홈 > 연예 > 연예가화제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등록날짜 [ 2017년01월19일 13시39분 ]



배우 최수종이 라디오 DJ로 돌아온다. 

KBS 관계자는 19일 텐아시아에 “최수종이 KBS해피FM ‘매일 그대와 최수종입니다’를 통해 매일 오전 9시 5분 청취자들을 찾아간다”고 밝혔다.

19일 KBS에 따르면 최수종이 라디오 DJ를 맡는 건 1988년부터 1990년까지 같은 방송국의 '밤을 잊은 그대에게'를 진행한 이후 27년만이다.

최수종은 오랜만에 라디오 DJ를 맡은 데 대해 "젊었을 때는 잘 몰랐는데, 요즘 라디오의 인간적인 매력에 푹 빠졌다"고 소감그러면서 "라디오에서 흘러나오는 친숙한 음악, 청취자들의 평범한 이야기에 공감하며 일상의 소중함을 느낀다"며 "함께 듣고 숨쉬고 있다는 동질감, 공기처럼 늘 내 곁에 있다는 편안한 느낌이 너무나 좋다"고도 말했다.

최수종은 또 "연기자 최수종이 아니라, 이웃집 남자 최수종의 숨겨진 진짜 모습을 보여드리고 싶다"며 "요즘 힘든 분들이 많은데 편안하고 따뜻한 방송을 만들겠다"는 포부도 밝혔다.

제작진은 사극에선 볼 수 없었던 최수종의 '허당 매력'이 라디오 진행에서 십분 발휘될 것으로 기대했다.

제작진은 "최수종씨를 실제로 만나보니 눈물도 많고 웃음도 많았다"며 "매일 오전 최수종씨와 함께 하는 2시간이, 청취자와 DJ가 위로와 교감을 나누는 시간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또 최수종과 친숙한 중년 세대가 주 타깃층인 만큼 그들이 좋아하는 음악과 일상의 사연들을 중심으로 다루며 프로그램을 끌어나갈 계획이라고 전했다.

앞서 KBS는 같은 주파수에서 퇴근 시간대인 오후 6시 5분 배우 박중훈을 내세운 '박중훈의 라디오 스타' 프로그램을 시작하기도 했다. 박중훈 역시 최수종처럼 27년만의 라디오 DJ 컴백이다.

KBS 관계자는 "오랜 시간 대중과 함께 호흡해온 두 배우가 청취자들에게 매일 아침과 저녁에 서로 다른 매력으로 편안하고 즐거운 시간을 선물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올려 0 내려 0
한서윤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예능길 활짝 열려..춘추전국시대를 열다 (2017-06-06 16:04:00)
최수종의 조카 조태관 '쇼비즈코리아 MC' 확정 (2016-12-28 15:03:46)
엘캐시 토큰 상용화의 문을 연다
속보 한은, 기준금리 0.25% 인...
속보) 최종구 금융위원장 사의표명
비트코인(BTC) 등 가상화폐의 리...
미재무장관, 비트코인 등 가상화폐가...
창조이앤이 3,000억 신재생에너지...
위에펠 그룹의 리버스 세스코인 프리...
Official Video... flas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