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20년05월26일tue
 
티커뉴스
OFF
뉴스홈 > 스포츠 > 축구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등록날짜 [ 2015년06월14일 10시01분 ]


지소연과 전가을이 골을 터트린 한국이 코스타리카와 아쉬운 무승부를 거뒀다.

윤덕여 감독이 이끄는 대한민국 여자 축구대표팀은 14일 오전 8시(한국시간) 캐나다 몬트리올에 위치한 올림픽 스타디움에서 치러진 코스타리카와의 2015 여자월드컵 E조 예선 2차전에서 지소연과 전가을이 득점했지만, 승리를 끝까지 지키지 못하고 2-2 무승부를 거뒀다.

한국은 4-2-3-1 포메이션으로 최전방에 유영아가 나섰고 2선에 전가을, 지소연, 강유미가 공격을 지원했다. 중원은 조소현과 권하늘이 지키고 포백은 이은민, 심서연, 황보람, 김혜리가 포진됐다. 골문은 김정미가 지켰다.


경기초반부터 한국이 분위기를 잡아갔다. 전반 1분 오른쪽 측면에서 강유미가 돌파해 유영아의 슈팅까지 이었다. 전반 8분에도 조소현에 패스로 시작해 강유미가 날카로운 돌파를 선보이며 찬스를 만들어갔다. 코스타리카도 물러서지 않았다. 전반 11분 세데도가 날카로운 왼발 중거리슛을 시도하며 한국의 간담을 서늘하게 했다.

코스타리카가 선제골을 터트렸다. 전반 16분 에레라가 골키퍼를 살짝 넘긴 공이 골문으로 향하자 황보람이 따라가 걷어냈지만, 이미 골라인을 넘어간 상태였다. 이에 한국도 곧바로 추격의 골을 터트렸다. 전반 19분 페널티킥 상황에서 지소연이 골을 성공시키며 동점을 만들었다.


기세를 잡은 한국이 곧바로 역전골을 터트렸다. 전반 26분 강유미가 크로스한 공을 전가을이 헤딩슛으로 연결시키며 역전에 성공했다. 역전골을 허용한 코스타리카가 반격에 나섰다. 코스타리카는 날카로운 패스에 이은 공간침투로 한국의 수비를 공략했지만, 수비벽을 뚫지 못했다. 코스타리카는 찬스를 만들지 못했고, 전반은 2-1로 한국이 리드한 채 마무리됐다.

후반전에도 한국의 공세가 이어졌다. 후반 2분 유영아가 왼쪽 측면에서 얻어낸 프리킥을 전가을이 강력한 슈팅을 시도했지만 골키퍼가 선방했다. 이어 후반 7분 강유미 수비수 한 명을 제치고 왼발 슈팅을 시도했지만 상대 수비수에 가로막혔다.


후반 중반에 이르자 코스타리카가 공격라인을 끌어올리며 한국을 압박했다. 이에 한국이 승부수를 던졌다. 후반 18분 강유미를 대신해 정설빈을 투입해 변화를 줬다. 그러나 수세에 몰린 코스타리카의 공격이 계속 이어졌다. 후반 29분 로드리게스가 왼발 중거리슛이 골포스트를 맞는 아찔한 장면을 연출하기도 했다. 코스타리카는 후반 30분 바란테스를 대신해 카리아 비얄로보스를 투입하며 공격을 더욱 강화했다. 이에 한국도 후반 31분 유영아를 빼고 이금민을 투입시키며 공격라인에 변화를 줬다.

한국이 마지막 교체카드를 사용했다. 후반 39분 부상을 당한 수비수 김혜리를 대신해 임선주를 투입시켰다. 한국은 수비를 강화했지만 막판까지 이어진 코스타리카의 공격을 끝내 막지 못했다. 후반 44분 교체투입된 비얄로보스에게 통한의 동점골을 허용했고, 아쉬운 무승부를 기록했다. 이로써 한국의 월드컵 첫 승은 다음으로 미뤄야했다.

올려 0 내려 0
한소임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아드리아노 FC서울, 에벨톤은 울산 '연쇄 이적' (2015-07-26 16:14:37)
축구대표팀 수 적인 우세 살리지 못하고 벨기에에 1대0 패 (2014-06-27 12:10:24)
엘캐시 토큰 상용화의 문을 연다
속보 한은, 기준금리 0.25% 인...
속보) 최종구 금융위원장 사의표명
비트코인(BTC) 등 가상화폐의 리...
미재무장관, 비트코인 등 가상화폐가...
창조이앤이 3,000억 신재생에너지...
위에펠 그룹의 리버스 세스코인 프리...
Official Video... flash